유통업체들 '일본색' 빼기 한창..'삿포로' 수입업체는 무급휴가 검토

현소은 입력 2019.08.08. 18:46 수정 2019.08.08. 20:06

'삿포로'·'에비스' 수입업체, 무급휴가 검토

불매운동으로 일본 맥주 수입 반토막 여파

씨유, 일본 '리얼모찌롤' 제품 수입 중단

세븐일레븐, '규동' 제품명 '소고기덮밥'으로


지난달 14일 서울 은평구 한 소형마트에 일본 제품을 판매하지 않는다는 안내물이 붙어 있다. 연합뉴스


일본 무역보복에 따른 불매운동의 영향으로 일본 맥주 국내 도매업체가 무급휴가를 검토하고 나섰다. 일부 유통업체는 일본어로 된 제품 이름이나 포장을 갈아끼우는 등 ‘일본색 빼기’에 한창이다.

일본 맥주 ‘삿포로’와 ‘에비스’ 국내 유통을 담당하는 엠즈베버리지는 8일 60여명 직원을 대상으로 무급휴가 설명회를 열었다. 직원들 동의를 얻으면 한 달에 나흘 가량 순차적으로 무급휴가를 실시할 계획이다. 엠즈베버리지는 매일홀딩스가 지분 85%를, 일본기업 삿포로 브루어리스가 15%를 갖고 있다. 지난달 ‘삿포로’가 주요 편의점 수입 맥주 순위 10위권 밖으로 밀려나고, 추가 발주가 한달 넘게 중단되는 등 불매운동에 따라 매출이 급감한 데 따른 조처라고 이 회사는 밝혔다.

일부 유통업체는 제품에서 일본색을 지우고 있다. 편의점 씨유(CU)는 일본 냉장 디저트 ‘리얼모찌롤’ 3종 수입을 지난달 말 중단했고, 재고는 이달 말부터 ‘쫀득롤케익’ 이름으로 내놓는다. 또 자체브랜드(PB) 상품 ‘데리야끼닭꼬치 도시락’도 9일 발주 물량부터 ‘달콤간장닭꼬치 도시락’으로 포장을 갈아입는다. 씨유 관계자는 “일부 직소싱 제품은 국내 대체선을 찾을 수 있을지 검토 중이다”고 했다. 세븐일레븐도 자체브랜드 ‘규동’ 제품을 ‘소고기덮밥’으로, ‘바나나모찌’를 ‘미니 바나나떡’ 등으로 바꾸기로 했다. 지에스(GS)25는 8일부터 일본서 생산된 모든 상품을 새 할인 기획에서 제외하기로 했고, 이마트24도 포카리스웨트 등 일부 제품 할인을 중단한 상태다.

...................



http://news.v.daum.net/v/20190808184602532